한해 서울 돈 6억을 가져와 괴산에서 소비하고 있어요!
한해 서울 돈 6억을 가져와 괴산에서 소비하고 있어요!
  • 괴산타임즈
  • 승인 2020.10.18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해 서울 돈 6억을 가져와 괴산에서 소비하고 있어요! / 노성준씨
한해 서울 돈 6억을 가져와 괴산에서 소비하고 있어요! / 노성준씨

〈충북 괴산타임즈〉= 농업에 관련하여 신지식인이라 불리고 있는 노성준씨(68.청천면신도원리)를 지난 10일 3,000평 고구마 수확 현장에서 만났다.

이날 아들 며느리 3살 손주가 바쁜 농촌 일손을 돕기 위해 청주에서 달려와 고구마 수확이 한창인 인부들과 함께 땀을 흘리고 있었다.

노성준씨는 한해 농업으로 올리는 수입을 묻자 1년 동안 편히 쉴 수 있는 달이 없는 것 같다며 감자 10,000평, 고구마(꿀 고구마, 호박 고구마) 3,000평, 콩 20,000평, 절임배추 25,00 박스 등을 생산 하여 6억 정도 매출을 올린다고 전 하면서 매년 서울 소비자들에게서 그 돈을 가져와 괴산군과 청천면에 소비 하고 있다며 껄껄 웃는다.

3대가 고구마 수확현장에서....
3대가 고구마 수확현장에서....

수입의 가장 큰 비중을 묻자 단연 절임배추라면서, 금년도 코로나 19로 인하여 외국인 근로자들의 입국이 되지 않은 상태라 절임배추를 할 인력 부족이 큰 문제라고 말했다.

예전 같이 상시 외국인 근로자들도 많이 없는 상태지만 인력 수급 업체에서 외국인 근로자들을 상대로 장난을 치고 있는 것이 문제라고 했다. 

가장 큰 문제는 농촌뿐만 아니라 기업체들도 현재 외국인 근로자들이 없으면 일손 부족으로 타격을 입을 것이라며 코로나 19가 하루속히 마무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어 노 씨는 농촌에서 초보 농사로 시작할 수 있는 작물 추천을 해달라고 요구하자 고구마 재배가 조금은 수월하다며 귀농귀촌 한분들은 먼저 고구마 농업을 시작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며, 고구마는 특별한 지식이나 기술이 없이도 가능하며, 감자나 콩도 초보 농사를 시작하는 분들에게 추천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아울러 농촌에서 농업으로 성공하기 위해 꼭 필요한 것은 끈기와 정성이라고 했다. 소비자들에게 내가 생산한 농산물을 정성을 다해 키우고 수확해서 보낸다면 소비자가 믿고 다시 찾을 것이라며 성공은 따라온다고 했다.

노성준씨는 그동안 활동으로 전 내무부, 환경부, 도지사, 농촌지도자 대상 등 다수의 수상을 했으며, 현재 청천면 주민자치위원장을 맡고 있다.

현재 부인 연주순(64)씨와 슬하에 2남1여를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괴산군 관동로 193 괴산타임즈
  • 대표전화 : 043-834-7008 / 010-9559-6993
  • 팩스 : 043-834-7009
  • 기사제보/광고문의 : ssh6993@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원래
  • 법인명 : 괴산타임즈
  • 제호 : 괴산타임즈
  • 등록번호 : 충북 아 00148
  • 등록일 : 2014-12-29
  • 발행일 : 2014-12-29
  • 발행인 : 노원래
  • 편집인 : 노원래
  • 괴산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괴산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h6993@hanmail.net
ND소프트